Menu

소리박물관

이경순 소리박물관 소개

한국영화의 산증인으로 영화녹음 분야에 있어 최고의 권위를 가진 이경순 선생이 소장하고 계시던 영화 관련 자료 2,000여점을 전시하고 있는 영화자료 박물관이다.

60여년 전의 영상기와 이승만 대통령 취임식 때 사용된 동시녹음장비, 70년된 축음기 등 모두 약 500여점의 음향장비가 전시되어 있다.

영화녹음 관련 각종 기자재와 영화대본, 상장 등을 볼 수 있다.

이경순 선생은 1950년부터 1990년까지 40여년동안 한국영화 3천여 작품을 녹음하신 분으로 그 분야의 개척자로 알려져 있으며, 소장자료를 동아방송예술대학교에 기증하였다.

소리박물관 위치

동아방송예술대학교 디마종합촬영소내

소리박물관 관람인원

1회 60명이내

문의

031-670-6500~4

ENG KOR